figure adpated from nytimes.com

양산부산대병원 정신과 이태영 교수 연구팀은 이번 국제조현병 학회의 Research Harmonization Award 에서 미국 텍사스 대학 심리학과의 Amy Pinkham 교수 연구팀을 필두로 한 6개국 13개 연구팀과 함께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번 프로젝트는 사람의 사회적 인지기능을 측정하기 위한 기존의 여러 측정도구들이 사회문화적 차이를 극복하지 못하는 한계를 극복하고자 새로운 사회인지측정도구를 개발하기 위하여 기획되었다.  새롭게 개발된 사회인지 도구는 인간의 사회성 및 환자들이 보이는 사회성의 저하를 연구하는데 크게 이바지할 전망이다.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